한국 카메룬 중계

이달 열리는 벤투호와 황선홍호의 평가전 입장권이 14일부터 차례로 판매된다.대한축구협회는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A대표팀의 코스타리카전(23일 오후 8시·고양종합운동장) 입장권을 14일 오후 7시부터 판매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이어 카메룬전(27일 오후 8시·서울월드컵경기장) 입장권을 16일 오후 7시부터 판매한다.

한국 카메룬 중계

코스타리카전은 티켓 가격이 2만5천원부터 20만원까지, 카메룬전 티켓은 3만원부터 30만원까지로 책정됐다.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대표팀의 우즈베키스탄과 평가전(26일 오후 8시·화성종합경기타운) 입장권은 15일 저녁 7부터 판매된다.

한국 카메룬 중계

입장권은 축구협회의 온라인 판매 사이트 플레이KFA(www.playkfa.com)에서 살 수 있다. 일부 수량은 하나은행 모바일 앱 ‘하나원큐’에서도 살 수 있다. 1인당 최대 4장까지 구매할 수 있다

한국 카메룬 중계

23일 오후 3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카메룬과 우즈베키스탄의 경기 입장권은 당일 오후 1시부터, 27일 오후 3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킥오프하는 코스타리카와 우즈베키스탄의 경기 입장권은 당일 오후 1시부터 경기장 매표소에서 판매된다.